편집 : 2020-03-25 | 03:32 오후

고일곤 쌍치면 전)면민회장..

로그인 회원가입 기자방

    정치/행정 교육 문화 스포츠 환경/보건복지 농업소식 종합 인물인사 칼럼 기획 특집 토론방 보도자료 지역소식 소식정보 포토 경제

전체기사

정치

도정

행정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개업 이전

편집회의실

토론방

뉴스 > 정치/행정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공공일자리 인건비 ‘선지급, 후 보강’ 해야

2020년 03월 25일(수) 14:45 [순창신문]

 

코로나19로 인해 생계가 위협받고 있는 공공부문 일자리 참여자 생활안정을 위해 인건비를 먼저 지급하고 향후 보강 근로를 실시해야 한다는 여론이다.
이처럼 생계가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는 일자리사업 참여자들에게 인건비를 우선 지급하면 코로나19로 인해 불안했던 근로자들의 생활안정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지역 내에 돈이 돌면서 위축돼 있는 소비시장에 활기를 불어넣어 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예상 될것으로 보이다.
현재 사업이 중단된 공공부문 일자리사업은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 및 생활체육 프로그램 운영, 자연생태관 해설, 도서관 기간제, 만65세 이상 기초연금수급 대상 어르신이 참여하는 노인일자리 등이다. 일자리사업 참여자들의 활동기간은 사업유형에 따라 최소 4개월에서 최대 1년 가량이며, 매월 인건비를 지급받는다.
이들은 현재 코로나19로 인한 사업 중단 탓에 소득원이 사라져 기본적인 생계마저 위협받고 있는 실정이다. 실제로 참여자들은 코로나19 사태로 일자리사업이 중단되면서 경제적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특히 근무기간이 한정된 비정규직 신분이어서 사업 중단에 따른 지원이 사실상 없는 만큼 사업 재개만을 기다릴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향후 코로나19가 진정국면에 들어가고 일자리사업이 재개되면 보강근무를 한다는 전제로 이들의 안정적인 생활을 도와주기 위해 인건비를 우선 지급해야 한다는 것. 이와 관련해 군은 코로나19로 생계가 어려워진 취약계층 긴급생활안정을 위해 도에서 검토하고 있다면 지침이 하달 되면 시행 하겠다고 말했다. /양재실 기자

양재실 기자  
“”
- Copyrights ⓒ순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순창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순창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코로나19 극복 수제 마스크 만들..

감염병 확산 방지와 방역활동에 고..

풍산면행정복지센터 코로나19 예방..

순창농협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앞..

전북은행, 코로나19 성금 5백만원 ..

한국농어촌공사, 관내 학생 5명 장..

직접 만든 손소독제로 코로나19 예..

어르신들 위한 핸드폰도 소독해주는..

봄철 건조한 날씨, 산불 위험 주의 ..

경천 수질오염 주범 유입차단 시급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상호: 순창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78107159 / 주소: 전북 순창군 순창읍 옥천로 32 / 대표이사: 김명수
mail: scn21@chol.com / Tel: 063-653-5850 / Fax : 063-653-5849
Copyright ⓒ 순창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