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10 | 03:50 오후

순창 지역의 유학 전통과 ..

로그인 회원가입 기자방

    정치/행정 교육 문화 스포츠 환경/보건복지 농업소식 종합 인물인사 칼럼 기획 특집 토론방 보도자료 지역소식 소식정보 포토 경제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개업 이전

편집회의실

토론방

뉴스 > 지역소식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순창군동창연합회, 가족한마음 단합대회

6개기수 총회원 320여명‥지역사회 중추적 역할에 노력
‘가족 단합대회’로 해마다 친목 다져‥화합 · 결속 ‘단단’

2019년 07월 11일(목) 10:49 [순창신문]

 

ⓒ 순창신문



순창군동창연합회 2019년 가족한마음 단합대회가 지난 6일 읍사무소 장애인체육관에서 성황리에 펼쳐진 가운데 지역 선·후배지간 변함없는 우정을 재 확인시켰다.
순창군동창연합회(회장 양호규, 이하 순동련) 주최·주관으로 열린 이번 가족한마음 단합대회는 연합회소속 6개동창회(81·8385·87·89·91학번) 회원과 가족 등 3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역대 회장을 비롯한 선배들, 최영일 도의원, 신정이 부의장, 김정생 산림조합장, 김용남 읍장, 서한복 읍민회장 등 지역·사회단체장도 행사장을 찾아 축하했다.
행사는 6개기수 동창회 및 가족 등이 참여해 체육경기, 레크레이션, 기수대항노래자랑, 경품추첨 등 프로그램을 함께했다. 더불어 선·후배간 서로 소통하고 화합하는 시간을 가졌다.
각 기수 동창회들이 참여해 겨룬 운동경기는 종목마다 있는 힘을 다해 임하는 진지함도 엿보였지만, ‘순·동·련’이라는 이름 아래 모인 선후배 동료들은 함께 부딪치면서 지끈한 땀방울에 몸이 적셔도 시종일관 웃음으로 화답하고 기뻐하는 등 친밀함 속에 우정을 쌓고 다졌다.
또 기수대항노래자랑, 레크레이션 경기와 화합마당 등을 통해 순동련 가족 모두가 몸과 마음이 하나되는 어울림의 장이 되면서 회원 모두를 화합으로 이끌었다.

ⓒ 순창신문



양호규 회장은 “오늘도 변함없이 고향을 지키며 지역에서 서로를 의지하면서 신뢰와 우정을 쌓아가고 있는 우리 ‘순동련’은 전국에서도 찾아보기 드문 선·후배지간 교류모임이라는 것이 큰 자부심이다”면서 “올해도 성심을 다해 마련한 우리들의 축제인 만큼 친구 혹은 선배·후배님들께서 서로를 존중하며 교감하고 화합한 좋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양 회장은 “순·동·련 회원과 가족 모두는 변함없이 항상 친밀한 교류를 나누며 더욱 발전할 것으로 믿는다. 나아가 지역사회와 또한 가족을 위해서도 활발하며 성실하게 생활해 나갈 수 있도록 계속해서 서로가 더욱 노력하자.”고 독려했다.
‘순·동·련’은 2년터울을 두고 결성된 순수 지역선·후배 교류단체다. 맏형 기수인 ‘81동창연합회’를 비롯해 현 회장단 ‘83순동회’를 주축으로 2년차 홀수 단위 6개 동창연합회(81·83·85·87·89·91학번)로 구성되어 있으며, 전체 총회원 수는 320여명이다.
18년 전 지역출신 선·후배 교류를 위해 상호간 소통을 통해 화합과 우정을 돈독히 다지면서, 나아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역할을 담당하는 시너지를 이끌어내기 위해 만들어졌다.
해마다 정기적으로 전체회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선·후배와 친구들 간 우정을 돈독히 다지고 있는 순·동·련 회원들은 지역사회 곳곳에서 자신이 맡은바 역할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

신경호 기자  
“”
- Copyrights ⓒ순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순창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순창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국도24호선 순창ㅡ남원간 4차로 확..

제23회 노인의 날 기념행사 성대하..

순창군그라운드골프 노상래 선수, ..

고추장 익는마을 최광식 대표, 소..

군의회 군정주요사업장 실태조사 실..

순창 홀어머니산성 복원과 관광자원..

생활 속 문화예술 작은 강좌 열어

제19기 민주평통 순창군협의회에 윤..

한의약 통증관리교실 운영

유등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영양듬..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상호: 순창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78107159 / 주소: 전북 순창군 순창읍 옥천로 32 / 대표이사: 김명수
mail: scn21@chol.com / Tel: 063-653-5850 / Fax : 063-653-5849
Copyright ⓒ 순창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