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8-05 | 04:19 오후

순창경찰, 여름방학 앞두고..

로그인 회원가입 기자방

    정치/행정 교육 문화 스포츠 환경/보건복지 농업소식 종합 인물인사 칼럼 기획 특집 토론방 보도자료 지역소식 소식정보 포토 경제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개업 이전

편집회의실

토론방

뉴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장마대비 군내 소하천정비 서둘러야

2019년 06월 05일(수) 16:17 [순창신문]

 

전국적인 극심한 가뭄으로 인해 농민들의 가슴이 타들어가던 상황에서 이번 주말부터 남부지방을 시작으로 장마를 동반한 비소식이 예고돼 가뭄 해갈에 상당한 도움 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기상청이 예고한 반가운 비소식과는 달리 한편에서는 장마를 대비한 관내 소하천 정비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 장마철 하천 수질오염 및 유해충 서식지 방치 등의 상황을 초래할 수도 있을 것이란 지적이다.
저녁마다 운동을 위해 경천변 산책로를 따라 금산까지 매일같이 걷고 있다는 읍 주민김모씨는 “경천과 양지천이 합류하는 대동산 앞 부근과 순창여중 옆 소하천의 수초가 그대로 방치되어 있어 날파리 유형의 해충이 빈번히 목격되고 있다”며 “요즘처럼 가뭄이 지속되고 난 후 곧바로 장마가 시작되면 소하천에 자생한 수초를 제거하지 않고 방치해둘 경우, 하천수질이 나빠짐은 물론 악취 및 유해충 발생을 더욱 부추기는 꼴이 될 것”이라고 진단했다.
생활하수, 식품폐수, 공장폐수 등 대부분 인위적인 요인에 의해 자연수자원이 오염되고 이용가치가 저하돼 주민들에게 피해를 주는 현상을 수질오염이라고 한다.
이러한 환경오염 문제는 지역주민의 자발적인 환경보호 의식과 역할 및 협조에 따라 해결해 나아갈 수 있는 부분이다. 그러나 소하천 정비에 있어서는 인위적 오염 등으로 인해 발생한 문제가 아닌 수초제거 미실시 등에 비롯된 자연적인 문제점이 있다면 이를 개선 보완하는 것은 군 당국이 해결해야할 과제임은 분명해 보인다. 관련당국의 발빠른 정비가 요구되고 있다.

양재실 기자  
“”
- Copyrights ⓒ순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순창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순창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순창경찰, 여름방학 앞두고 사이버..

채계산 출렁다리 6일부터 재개장

채계산 출렁다리 연계 ‘먹거리촌’..

순창터미널-순창읍교회 도로구간 교..

클린순창 추진단 방치된 폐기물 수..

유등면 적십자봉사회 깨끗한 유등 ..

관내 경로당 370(무더위쉼터 148) ..

순창농협 벼 공동방제 실시

건강 100세를 위해 ‘면역력 증진’..

순창 토착 발효초산균 종균첨가제 ..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상호: 순창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78107159 / 주소: 전북 순창군 순창읍 옥천로 32 / 대표이사: 김명수
mail: scn21@chol.com / Tel: 063-653-5850 / Fax : 063-653-5849
Copyright ⓒ 순창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